컨텐츠상세보기

진짜 스페인은 시골에 있다
진짜 스페인은 시골에 있다
  • 저자<문정훈> 글/<장준우> 사진
  • 출판사상상출판
  • 출판일2021-08-19
  • 등록일2021-12-28
보유 2, 대출 0, 예약 0, 누적대출 1, 누적예약 0

책소개

음식문화를 중심으로 스페인을 이해하는
문정훈, 장준우 두 남자의 유랑기
“스페인다움을 찾으려면 시골로 들어가야 한다”


『진짜 스페인은 시골에 있다』는 스페인다움의 실체를 찾기 위한 문정훈 교수와 장준우 셰프의 여행기다. 그러나 사람들이 일반적으로 떠올릴 수 있는 유명한 관광 명소를 찾는 여행과는 거리가 멀다. 그들의 여행에는 분명한 주제가 있다. ‘진짜 스페인’을 찾는 것, 그리고 ‘음식문화’를 중심으로 스페인을 이해하자는 것이다. 때문에 서울대 농경제학부 교수 문정훈과 기자 출신 셰프 장준우의 여행은 다소 색다르고 특별하다.

이 책에는 스페인 사람들의 삶이 들어 있다. 무더운 기후 탓에 점심을 먹고 해가 질 때까지 휴식을 취하는 시에스타, 하루에 다섯 끼를 먹는 스페인의 일반적인 식사 패턴 등 우리와 다른 스페인 사람들의 삶을 엿볼 수 있다. 더불어 스페인이라는 유럽 국가에 어째서 빠에야 같은 쌀 요리가 존재하게 되었는지, 스페인의 사과주 시드라와 프랑스 사과주 시드르와 사이다 사이에 어떤 연결고리가 있으며, 스페인의 햄이라고 할 수 있는 하몬이 한국에서는 하몽으로 불리는 이유 등 흥미로운 이야기가 속속 들어 있다.

유머러스한 문정훈 교수의 입담과 장준우 셰프의 아름다운 사진이 만나자 진짜 스페인의 얼굴이 보인다. ‘삐쩍 마른 이탈리안 셰프와 얼굴 하얀 농대 교수는 믿지 말라’는 말이 있지만, 문정훈 교수의 얼굴은 충분히 검고 장준우 셰프는 삐쩍 마르진 않았으니 믿어봐도 좋다. 두 남자의 폭넓은 지식이 기반이 되어 스페인을 더 깊이, 더 많이 이해할 수 있다.

목차

프롤로그: 시골 여행을 시작하며

Part 1 북스페인 대서양
스페인다운 것, 스페인답지 않은 것

1. 바스크 

두랑고에서 출발
핀초스 
바스크의 재래돼지 
마스카라다 덴다 
레쿤베리 마을 
아수르멘디 레스토랑
에네코 레스토랑 
쵸코 
산 세바스티안: 쵸코를 가다

2. 깐따브리아 
산토냐 항
산토냐의 안초아

3. 아스투리아스
뽀오 마을 
바다의 등대: 막시네 호텔과 식당 
비디아고 마을 
시드라 
시드라 양조장을 가다 
리바데셀라 마을 
뷔리 할머니네 식당 
도리따 할머니네 목장

Part 2 레온-엑스뜨레마두라

4. 레온

히메네스 마을 
호세의 목장 
천천히 오래 기른 맛의 성지 ‘엘 카프리쵸’ 
천천히 오래 기른 맛을 기억하며

5. 엑스뜨레마두라
라 베라 
피멘톤 
라 베라식 가스파쵸 
E-90번 고속도로 
데에사 
소사 씨의 거위 농장 
빠야레스 마을잔치

Part 3 안달루시아

6. 안달루시아

아라세나 마을 
이베리코 돼지와 하몬 
하부고의 오렌지 와인 
바실리포 올리브 농장 
론다의 호텔: 꼬르띠호 살리나스 
안달루시아의 해바라기 
보데가스 라모스-파울

7. 지중해
안달루시아의 지중해: 에스뻬또
안달루시아의 태양

에필로그: 시골 여행을 마무리하며

한줄 서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