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상세보기

10년 후 일의 미래
10년 후 일의 미래
  • 저자트렌즈(Trends)지 특별취재팀
  • 출판사일상과이상(일상이상)
  • 출판일2013-05-25
  • 등록일2013-09-05
보유 2, 대출 0, 예약 0, 누적대출 10, 누적예약 0

책소개

10년 후, 어디서 무슨 일을 해야 좋을까?
『10년 후 일의 미래』는 전 세계 각 분야의 전문가들이 정보와 지식을 공유해 발표한 미래예측서로, 지금부터 10년 후까지 새롭게 부상할 유망직종을 안내한다. 세계적인 미래학 전문지 《트렌즈》지의 유용한 정보를 담고 있는 이 책은 앞으로 어떤 트렌드가 세상을 뒤흔들 것인지, 앞으로 어떤 일을 해야 지금 이 불황을 극복할 수 있는지를 살펴본다.
신사업을 추진하려는 기업, 유망직종을 원하는 개인에게 필요한 정보를 제공하는 이 책에는 그래핀과 몰리브데나이트, 사물인터넷, 인공지능, 무인자동차, 바이오-나노프린팅, 생분해성 플라스틱, 녹조류 농장 등 전 세계 업계지도를 뒤바꿀 새로운 트렌드를 소개한다. 최근 신기술들이 지금부터 10년 후까지 어떻게 발전해나갈지, 그에 따른 기회와 위기는 무엇인지를 밝힌다.

저자소개

저자 : 트렌즈(Trends)지 특별취재팀
저자《트렌즈》 지 특별취재팀은 전 세계 2만여 명의 전문가들이 매월 6~8개의 사회ㆍ경제ㆍ산업기술 관련 기사를 각자의 의견과 자료를 공유해 형성하는 ‘집단지성을 활용한 지식보고서’이다. 이 잡지는 세계 최고 미래학 연구기관인 세계미래학회와 《더 퓨처리스트The Futurist》 지에서 활동하고 있는 이들이 모여 만든 것인데, 이 잡지에 실린 글들은 지구촌의 현재를 반영하기도 하고, 가까운 5년 이내의 미래, 10년 이후의 미래를 반영하기도 한다. 《트렌즈》 지의 필진들이 지은 책으로는 《지금부터 10년 글로벌 트렌드》, 《10년 후 부의 미래》 등이 있다. 이 책은〈트렌즈〉 지에 실린 글들 중 국내 독자에게 유용한 것들을 모아 엮은 것이다.
역자 : 권춘오
역자 권춘오는 동국대학교 사회학과를 졸업했다. 《오마이뉴스》, 《동아비즈니스리뷰》, 《이코노믹리뷰》 등에 칼럼을 기고하면서, (주)네오넷코리아의 대표로 활동하고 있다. 지은 책으로 《明日からは兵士》(PHP연구소), 옮긴 책으로 《세스 고딘 보고서》, 《유능한 관리자의 비밀노트》 《God is My CEO》, 《레모네이드》, 《의사결정 불변의 법칙》, 《지금부터 10년 글로벌 트렌드》, 《실험경제학》, 《10년 후 부의 미래》, 《공부하는 유대인》 등이 있다.

한줄 서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