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상세보기

혼자라서 좋은 날 - 혼자가 편한 사람들을 위한 일상 레시피
혼자라서 좋은 날 - 혼자가 편한 사람들을 위한 일상 레시피
  • 저자전지영
  • 출판사예담
  • 출판일2012-12-20
  • 등록일2013-05-30
보유 2, 대출 0, 예약 0, 누적대출 4, 누적예약 0

책소개

1. 혼자가 편한 사람들을 위한 일상 레시피
탄산고양이 전지영이 오랜만에 선보이는 카툰 & 에세이집이다. 70년생인 그녀는 이제 혼자가 익숙해질 대로 익숙해진 소위 말하는 ‘싱글여성’이다. 이 책에는 혼자 살면서 자신만의 개성이 담긴 시선으로 세상을 바라보는 여자의 일상을 그린 카툰과 에세이를 담았다. ‘외로워져야 자유로울 수 있다’, ‘혼자일 때 행복해야 인생이 즐거워진다’는 말에 공감하는 이들에게 알려주는 일상 레시피!
물론 아무리 익숙해졌다고 해도 혼자 밥 먹는 게 지겹기도 하고, 오늘은 누군가 말할 상대가 있으면 좋겠다 싶기도 하고, 저녁 때 집에 들어서면 ‘고양이’ 말고 나를 반겨주는 ‘사람’이 있으면 좋겠다… 싶기도 하다. 하지만 그런 때보다는 혼자여서 좋은 일상들이 더 많은 게 그녀의 삶이다.
여행을 떠날 때나 아무 때, 아무 곳에 가도 된다. 떠날 때 여행계획이란 걸 세우지 못한다 , 카페에 가서 차를 마실 때나 상대방과의 어색한 침묵 때문에 쓸데없는 말을 하지 않아도 된다 , 일을 할 때 혼자 있을 때 더 몰입하게 되고, 창의적인 생각이 마구마구 떠오른다 는 누군가와 함께보다는 확실히 혼자가 좋다. 또한 어느 날 큰맘 먹고 친구들 모임 같은 데에 갔다 오기라도 하면 어김없이 아무에게도 방해받지 않은 조용한 공간이 그리워진다. 그래서 결국 혼자서 사는 걸 포기하지 못하는 걸까.
전지영 씨는 이렇듯 대부분의 시간에 ‘혼자’ 사는 삶을 즐기는 편이다. 그러니까 ‘혼자’ 라는 존재 방식이 외롭고 쓸쓸하기보단 그냥 ‘편안하다’ 라고 느껴지는 것. 이 책은 바로 이렇듯 혼자가 편한 사람들과 함께 공유하고픈 일상, 그리고 혼자라서 행복한 이유를 같이 느끼고픈 이들을 위한 책이다.
2. “나는 도시에서 홀로 살지만 정말 자신의 삶을 사는 걸까?”
“선뜻 대답하기 힘든 것은 내가 누군가의 무엇이 아니어도 스스로 사랑하고 존중할 수 있는가 하는 물음이었다.-p202”
이러한 고백은 자신의 삶을 당당하고 온전하게 바라보는 삶의 태도를 잘 보여준다. 〈혼자라서 좋은 날〉은 혼자 살면서 나의 삶을 어떻게 스스로의 것으로 만드는지를 가볍게 때론 깊이있게 보여준다. 싱글 여성의 일상의 소소한 이야기를 카툰을 통해 가볍게 터치하면서도, 사뭇 진지한 사유의 에세이들이 그런 가벼움 속의 깊이를 더해준다.
하지만 꼭 ‘혼자’를 주장하는 것은 아니다. 혼자 살든, 같이 살든 나 스스로, 나 자신의 삶을 사는 것에 대한 얘기를 한다. 법정 스님의 수필 〈홀로 사는 즐거움〉라는 책에서는 이런 말이 있다. “홀로 있다는 것은 어디에도 물들지 않고 순수하며 자유롭고, 부분이 아니라 전체로서 당당하게 있는 것이다.” 결국, 혼자 있을 때 행복할 수 있다면 같이 있어도 행복할 줄 아는 사람이며, 그래서 인생이 행복해질 수 있는 게 아닐까?
그래서 저자는 ‘혼자라서 즐거운 일상’을 이야기하고 싶은 것이다.
“스스로 ‘싱글’이라는 삶의 스타일을 선택했다고 해도 짜증나고 부족하고 마음 같지 않은 것은 여전하다. 어쩌면 그것이 삶의 본래 성격인지도 모른다. 갈라진 틈을 채우고, 마음을 무겁게 하는 돌멩이를 골라내고, 지워지지 않은 흠집을 나만의 개성으로 바라보는 것. 두근두근하기도 하고, 맛난 것을 찾기도 하고, 이것저것 골라보기도 하고, 한껏 빠져들기도 하는, 이것은 혼자라서 즐거운 일상이다.” -p10
일러스트레이터이자 북디자이너, 그리고 작가, 카투니스트 등 다양한 방식으로 독자들에게 다가가는 탄산고양이 전지영의 깊어진 매력을 한층 더 가까이 느낄 수 있는 책이다. 지금 혼자라서 외롭다고 느껴진다면, 이 책을 통해 혼자라서 즐거워지는 일상을 만들어갈 수 있기를…….

저자소개

탄산고양이라는 필명으로 알려진 저자는 숙명여자대학교 산업미술학과를 졸업하고 대한항공 승무원과 만화가를 거쳐, 디자인하우스 등 여러 출판사에서 편집디자이너로 일했다. 1년 정도 NGO 단체에서 동물보호활동가로 일한 적이 있다. 현재는 일러스트를 그리고, 동시에 가벼운 글쓰기와 북 디자인을 하고 있다. 저서로는 『탄산 고양이 집 나가다』, 『뉴욕, 매혹당할 확률 104%』, 『싱글은 스타일이다』, 『고양이 트렁크』『별을 세는 가장 멋진 방법』가 있다.

목차

PROLOG 혼자라서 즐거운 일상
CHAPTER 1 혼자가 좋은 날
CHAPTER 2 혼자 놀기 좋은 날
CHAPTER 3 혼자 걷기 좋은 날

한줄 서평